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버닝썬 이문호, 보석 신청 "아프신 아버지 부양하게 해달라"

기사승인 2019.06.20  16:57:54

공유
default_news_ad2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된 이문호 클럽 버닝썬 대표가 지난달 3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구속적부심에 출석하고 있다./사진=뉴시스

[월요신문=안지호 기자] 상습적으로 마약을 투약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서울 강남 클럽 '버닝썬'의 대표 이문호(29)씨가 "아프신 아버지를 부양하게 해달라"며 보석을 요청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24단독 이기홍 판사는 20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향정) 등 혐의로 기소된 이씨의 첫 공판을 진행했다.

이씨는 또 마약투약에 대해 "여자친구의 약이랑 헷갈렸다"는 말로 혐의를 부인하기도 했다.

이씨 측 변호인은 "검사에서 (약물 성분이) 나온 건 맞지만 1/2, 1/3으로 쪼개서 보관한 수면제를 모르고 먹은 것"이라며 "영장실질심사 때도 주장했는데 약을 쪼개면 색깔과 모양이 비슷해 여자친구가 처방 받은 수면제와 헷갈렸다"고 말했다.

이날은 이씨가 전날 신청한 보석에 대한 심문도 함께 진행됐다.

이씨는 직접 진술할 기회를 통해 "어린 나이에 수많은 일을 겪으며 순탄치 못한 상황"이라며 "현재 연로한 저의 아버지가 편찮으신 상황이다. 아버지가 본 저의 마지막 모습은 압수수색과 체포되고, 구속돼 수의를 입은 모습"이라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마지막이 될지도 모르는 상황에서 불효하고 있다는 죄스러움에 하루도 버티기 힘들다"면서 "가족은 저 하나밖에 없어 제가 없으면 생계도 힘들다. 허락해주면 편찮으신 아버지와 연로하신 어머니를 최선을 다해 부양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씨에 대한 2차 공판은 다음달 18일 오후 3시에 진행된다.

앞서 이씨는 지난해부터 올해 2월까지 서울 강남 클럽 등에서 엑스터시와 케타민 등 마약류를 15회 이상 투약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에 경찰은 클럽 버닝썬 사태로 마약 문제가 수면 위로 떠오르자 지난 2월25일부터 1개월간 마약 범죄 집중 단속을 벌이는 과정에서 이씨의 마약 투약 정황을 포착한 경찰은 이들을 집중 조사했다.

이씨에 대한 구속영장은 한 차례 기각됐지만, 경찰이 혐의를 보강해 재신청한 끝에 지난 4월19일 구속됐다. 이씨는 검찰의 구속기간 연장에 반발해 구속적부심을 신청했지만 법원에서 기각됐다. 

한편 이씨에 대한 네티즌들의 반응은 차가웠다. 아이디 gree**** 님은 "자기 아버지 소중한 줄은 알고 남의 집 딸은 소중한 줄 몰랐나?? 어이없어" 라고 작성하자 많은 네티즌들이 공감했다.

또 다른 아이디 bhyi****님은 "보는 개인차겠지만, 진짜 아버지니, 잘못알고 먹었다니 그럴수 있다 생각되는 분도 계시겠지만, 갠적으론 아주 악질이며, 최하수준의 인간성도 없는 파렴치한 수준인듯합니다. 반성보다 주변탓하하고 이용하는 수준이하" 라고 비판했다.

안지호 기자 yw3204@naver.com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8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ㅇㅇ 2019-06-20 21:10:58

    불효?ㅋㅋㅋㅋㅋ이 상황에서 부모 얘기가 나오냐? 피해자는? 피해자 부모들은 생각 안나지? 끝까지 지 빠져나갈 궁리만 하네. 제대로 된 처벌받아라 평생 죄책감에 시달리길 바란다.삭제

    • ㅇㅇ 2019-06-20 21:04:47

      그럼 그렇게 살지 말았어야지..자업자득이다~삭제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