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넷마블문화재단, ‘2019 장애인먼저실천상’ 대상 수상

기사승인 2019.12.12  13:11:48

공유
default_news_ad2

- 장애학생 e페스티벌 등 장애인 사회참여·권익보호 앞장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넷마블문화재단(이사장 방준혁)은 보건복지부가 후원하고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가 주최하는 ‘2019 장애인먼저실천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1996년부터 시작해 올해 24회를 맞이한 장애인먼저실천상은 ‘세계 장애인의 날(12월 3일)’을 기념해 장애인식개선과 장애인 권익증진에 앞장선 개인 및 단체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넷마블은 2014년 게임업계 최초로 장애인먼저실천상(대한적십자사 총재상)을 수상한 데 이어 올해 넷마블문화재단으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넷마블문화재단은 게임 기업으로서 지닌 역량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장애학생들이 세상과 소통할 수 있도록 돕는 ‘전국 장애학생 e페스티벌(2009)’ 및 ‘게임문화체험관(2008)’과 장애인 인식개선을 위한 장애인권 교육용 동화책 ‘어깨동무문고(2014)’ 등 장애인 권익증진을 활동들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올해는 장애인들의 사회참여와 권익보호를 위한 활동을 보다 확대 진행하기 위해 창단한 ‘넷마블장애인선수단’으로 장애인 체육 진흥 및 장기적 자립 지원에 기여한 바 있다.

이나영 넷마블문화재단 사무국장은 “넷마블은 창립 초기부터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문화콘텐츠에 기반해 장애와 비장애를 떠나 즐겁게 소통하며 조화롭게 공존하는 세상을 목표로 지금까지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해 왔다”며 “앞으로 더욱 큰 나눔을 실천하라는 뜻으로 알고 사회적 가치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고은별 기자 keb0522@wolyo.co.kr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2

포토

1 2 3
set_P1
ad43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