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서울지하철 90개 역사, 노선·시간표 실시간 이용

기사승인 2019.12.11  11:00:12

공유
default_news_ad2

- 삼성전자, 안내도 49·65형 크기 스마트 사이니지로 대체

서울 지하철 2·4호선 사당역에 설치된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 종합 안내도/사진=삼성전자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삼성전자가 서울 지하철 90개 역사에 스마트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삼성전자는 서울교통공사에서 추진한 지하철 종합 안내도 디지털화 사업에 참여해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 4218대를 설치했다고 11일 밝혔다.

서울 지하철 1~4호선 내 승강장, 대합실, 출구 등에 설치된 아날로그 방식의 안내도를 49형·65형 크기의 터치형 스마트 사이니지로 대체했다.

이로써 지하철 이용객들은 마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하는 것처럼 편리하게 지하철 노선과 시간표, 주변 거리와 교통 정보 등 다양한 생활 정보를 실시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출입구 번호를 안내하던 표지판도 가로로 긴 사이니지로 교체해 가독성을 높였고, 승강장과 대합실에는 UHD급 고화질 콘텐츠를 송출할 수 있는 85형 대형 사이니지를 설치해 광고 매체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사업에 선정된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는 하루 24시간, 365일 운영이 가능하다.

김석기 삼서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서울교통공사와 함께 종합 안내도 디지털화 사업을 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기술로 소비자들의 일상을 좀 더 편리하게 만드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장조사업체 IHS마킷에 따르면 삼성전자 스마트 사이니지는 올 2분기 수량 기준 28.5% 점유율로 11년 연속 세계 1위를 유지하고 있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고은별 기자 keb0522@wolyo.co.kr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2

포토

1 2 3
set_P1
ad43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