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아모레퍼시픽재단, 2019 '아시아의 미' 두 번째 강좌 개최

기사승인 2019.10.08  15:02:04

공유
default_news_ad2
아시아의 미(美)의 2019년 두 번째 강좌 ‘동아시아의 아름다운 스승, 공자’가 개최된다. / 사진=아모레퍼시픽

[월요신문=최은경 기자] 아모레퍼시픽재단이 주최하는 인문 교양강좌 시리즈 <아시아의 미(美)>의 2019년 두 번째 강좌 ‘동아시아의 아름다운 스승, 공자’가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해당 강좌는 오는 29일 오후 7시 아모레퍼시픽 본사(서울 용산구)에서 진행된다. 

동아시아의 절대 스승, 공자가 간직한 내면의 미(美)는 이를 시각화한 미술을 통해 예술로 승화되어 전해졌다. 강의와 같은 동명의 책을 펴낸 송희경 교수(고려대학교 디자인조형학부 초빙교수)는 이번 강좌를 통해, 미술로 표현된 공자의 일생, 행적, 내적 아름다움을 읽어내고 공자가 흠모한 제자들과 인물, 그리고 유학자들의 사유와 행적을 소개할 예정이다.

<아시아의 미(美)> 강좌는 ‘아시아의 아름다움’을 주제로 한 아모레퍼시픽재단의 연구 성과들을 대중과 소통하고자 2012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다. 지난 9월에 진행한 올해 첫 번째 강좌 ‘인도, 아름다움은 신과 같아’에서는 인도 고유의 문화를 통해 인도가 정의하는 아름다움이 무엇인지 조명하며, 아시아인의 미적 체험과 미(美) 인식에 대한 연구 스펙트럼을 한층 넓힌 바 있다.

이번 강좌의 참가 신청은 오는 28일까지 아모레퍼시픽재단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참가비는 무료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아모레퍼시픽 사회공헌포털과 아모레퍼시픽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앞으로도 아모레퍼시픽재단은 <아시아의 미(美)> 연구 지원 사업을 통해 아시아인의 미적 체험과 미(美) 인식에 대한 연구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또한, 연구 지원 사업 결과물을 <아시아의 미(美)> 시리즈로 출판해 아름다움의 가치를 재발굴하고 지속적으로 대중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최은경 기자 산업 1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cek5783@naver.com
생활유통. 뷰티패션. 호텔

최은경 기자 cek5783@naver.com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