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14개 공항 하계 특별교통대책기간 여객 3.4%↑…460만명 이용

기사승인 2019.08.13  16:29:56

공유
default_news_ad2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한국공항공사(사장 손창완)는 전국 14개 공항의 2019년 하계 특별교통대책기간(7월 25일~8월 11일) 이용 여객이 총 460만명(국내선 347만명, 국제선 113만명)으로 집계됐다고 13일 밝혔다.

14개 공항은 김포·김해·제주·대구·울산·청주·양양·무안·광주·여수·사천·포항·군산·원주공항이다.

일평균 기준 전년 대비 국내선 이용 여객은 1.6% 증가했다. 국제선 이용여객은 9.3% 늘었으며 전체여객은 3.4% 증가했다. 특히 8월 3일은 27만6000명이 공항을 이용해 기간 중 가장 붐비는 날이었고, 이는 역대 최다수송 2위에 해당하는 실적이다.

주요공항의 국제선 여객은 일본노선의 전년 대비 탑승률 감소로 인한 여객 감소에도 불구하고 국내선 제주노선 및 베트남, 대만노선 등 여객 증가로 전체 여객은 상승세를 나타냈다.

공사는 “특별교통대책기간 중 여객이 편리하게 공항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전국공항 여객접점 근무인력을 증원 배치하는 한편 주차면 확충, 대중교통 이용 홍보, 포털 내 공항별 실시간 주차정보 제공 등 여객편의 증진대책을 강화해 여객의 이용불편 해소에 최선을 다했다”고 전했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고은별 기자 keb0522@wolyo.co.kr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2

포토

1 2 3
set_P1
ad43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